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비즈한국 BIZ.HANKOOK

전체메뉴
영원한 베프는 과연 존재할까 '파이어플라이 레인'

영원한 베프는 과연 존재할까 '파이어플라이 레인'

[비즈한국] 내겐 30년 가까이 된 친구가 몇 있다. 연애편지보다 절절하게 베를렌느의 시를 적어 교환일기를 건네고, 우정 아이템이라며 같은 반지를 나눠 끼고, 밤에 부모님 몰래 서로의 집을 ...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1.02.26 금

90만 유튜버의 사육사 체험 '정브르의 동물일기' 개봉

90만 유튜버의 사육사 체험 '정브르의 동물일기' 개봉

[비즈한국] 90만 구독자를 보유한 생물 크리에이터 ‘정브르’가 이번에는 동물원 사육사가 되어 동물들을 만났다. 그의 일일 사육사 체험을 다룬 영화 ‘정브르의 동물일기’가 24일부터 CGV ...

김남희 기자 | 2021.02.24 수

거짓말을 멈출 수 없다면 '화이트 라이'를 보라

거짓말을 멈출 수 없다면 '화이트 라이'를 보라

[비즈한국] 사람들은 모두 거짓말을 한다. 의도적인 거짓말도 있고, 관성적이거나 관례적인 거짓말도 있고, 공상과 망상 사이를 헤매는 거짓말도 있고, 선의의 거짓말도 있다. 문제는 거짓말...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1.02.19 금

삽질의 연속이라도 괜찮아 '더 디그'

삽질의 연속이라도 괜찮아 '더 디그'

[비즈한국] 넷플릭스 개봉 예정작을 보면서 알림을 누를 때는 사실 그리 많지 않다. 일정 기간만 극장에 걸리는 개봉 영화도 아니고 OTT에 들어가서 언제든 볼 수 있으니까.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1.02.13 토

5인 집합 금지 설날에 보면 더욱 통쾌한 '3인의 며느리'

5인 집합 금지 설날에 보면 더욱 통쾌한 '3인의 며느리'

[비즈한국] 양대 명절 중 하나인 설날이 다가오고 있다. 이 시기 나의 ‘길티 플레저(guilty pleasure)’는 여성 중심의 온라인 커뮤니티를 기웃거리는 거다. 명절을 앞둔 여성 중심 온라인 커뮤니...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1.02.02 화

'뤼팽' 흥미는 돋궜다, 다음 파트를 내놓아라

'뤼팽' 흥미는 돋궜다, 다음 파트를 내놓아라

[비즈한국] 셜로키언들은 어이없겠지만 나는 셜록 홈즈보다 아르센 뤼팽이 훨씬 매력적인 캐릭터라 생각한다. 국민학생 시절(응, 초등학생 아니야), 학교 도서관 구석에서 나를 판타지의 세...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1.01.26 화

100번째 프러포즈 드라마, '인생은 아름다워'

100번째 프러포즈 드라마, '인생은 아름다워'

[비즈한국] 몇 차례 언급했지만 김수현 작가의 작품은 믿고 보는 편이다. ‘세 번 결혼하는 여자’가 아쉬웠고, ‘그래, 그런 거야’로 두 눈을 질끈 감긴 했지만, 그래도 김수현 작가의 차기...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1.01.07 목

새해 방구석 1열에서 즐기는 클래식 '베토벤 바이러스'

새해 방구석 1열에서 즐기는 클래식 '베토벤 바이러스'

[비즈한국] 클래식 마니아는 아니지만 연말이 되면 베토벤의 ‘합창’이 그리워진다. 처음 친구와 극장에서 봤던 영화 ‘불멸의 연인’을 시작으로 선배가 보여준 서울시향의 공연까지, 언...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0.12.31 목

시즌12는 저 너머에 있다 'X파일'

시즌12는 저 너머에 있다 'X파일'

[비즈한국] 지난 11월 공개된 넷플릭스 드라마 ‘더 크라운’ 시즌4를 뒤늦게 봤다. 영국 여왕 엘리자베스 2세의 어린 시절로 시작한 이 드라마는 찰스 왕세자가 다이애나를 아내로 맞는 1980년...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0.12.22 화

첫사랑이라는 지독한 불치병 '겨울연가'

첫사랑이라는 지독한 불치병 '겨울연가'

[비즈한국] 봄, 여름, 가을마다 생각나는 드라마가 있듯 겨울이면 생각나는 드라마들이 있다. 사람마다 각자 떠올리는 작품은 다르겠지만 겨울 드라마에서 ‘겨울연가’만큼 독보적인 드라...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0.12.15 화

'코로나 학번'에게 추천하는 캠퍼스 드라마 '카이스트'

'코로나 학번'에게 추천하는 캠퍼스 드라마 '카이스트'

[비즈한국] 개인적으로 올해 가장 불쌍한 이들은 올해 대학 신입생들인 20학번이다. 입학식은커녕 대면 수업도 거의 받지 못하고 MT, 동아리, 축제 같은 ‘캠퍼스 라이프’를 즐겨보지 못한 ‘...

정수진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 2020.12.08 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