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전체메뉴
HOME > Story↑Up > 라이프

[아빠랑] '물의 도시'에서 즐기는 물길과 숲길, 미사경정공원과 나무고아원

짜릿한 경정 경기와 조정·카누 연습 볼 수 있어…자전거길 탐방과 숲체험도 가능

2023.05.09(Tue) 16:34:12

[비즈한국] ‘물의 도시’ 하남에는 시원한 한강이 흐르고 곳곳에 숲과 공원이 자리했다. 서울올림픽 조정 경기장이었던 미사경정공원은 매주 수·목요일 짜릿한 경정 경기를 즐길 수 있는 국내 유일의 공간이다. 이웃한 ‘나무고아원’은 벌목 위기의 나무들을 옮겨 심어 숲을 조성했다. 

 

서울올림픽 조정 경기장이었던 미사경정공원에서는 매주 수·목요일 짜릿한 경정 경기를 즐길 수 있다. 사진=국민체육진흥공단 경주사업총괄본부

 

#경정 관람도 하고, 숲길 산책도 하고

 

미사경정공원은 국제 규격의 조정카누경기장을 중심으로 잔디축구장과 산책로, 화훼단지, 놀이시설 등을 갖춘 근린공원이다. 봄이면 벚꽃과 유채꽃이 만발하고, 여름이면 시원한 바람을 가르는 경정 경기가 눈길을 끈다. 86아시안게임과 88서울올림픽 조정, 카누 경기장으로 만들어진 후 1995년 각종 편의시설을 더해 미사경정공원으로 다시 태어났다. 2002년부터 시작된 경정 경기도 이곳에서 펼쳐진다. 

 

조정카누경기장 주변으로 널찍하게 자리 잡은 잔디밭은 피크닉을 즐기기에 좋다. 시원한 나무그늘 아래 돗자리를 깔고 준비해온 음식을 먹을 수도 있고, 화훼단지에서 꽃구경을 하거나 숲길을 따라 산책도 가능하다. 공원 동쪽 매점에서 간단한 음식도 판다. 매점 2층에서 관람석을 닮은 야외 테이블에 앉아 경정 경기를 구경하며 음식을 먹을 수도 있다. 경정 경기가 없는 날에는 조정이나 카누 연습을 하는 선수들이 물살을 가르는 모습을 볼 수 있다. 

 

경정 경기가 없는 날에는 조정이나 카누 연습을 하는 선수들이 물살을 가르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사진=구완회 제공

 

미사경정공원을 즐기는 또 하나의 방법은 자전거를 타고 경기장 둘레길을 도는 것이다. 한 변의 길이가 2km나 되는 직사각형 경정장을 제대로 둘러보기 위해서는 자전거를 타는 것이 여러모로 편리하다. 자전거는 공원 동쪽의 자전거 대여소에서 누구나 원하는 시간만큼 빌릴 수 있다. 유치원생을 위한 페달 카트부터 누구나 쉽게 탈 수 있는 1인용 시티 사이클(‘엄마 자전거’), 2인승 커플 자전거, 3~6인승 가족용 자전거까지 종류별로 준비되어 있으며, 자전거 숫자가 많고 관리 상태도 좋다.

 

기왕에 자전거를 빌렸다면 미사경정공원에서 이어지는 한강변 자전거길을 따라 조금 더 달려보는 것도 좋겠다. 널찍한 한강을 따라 이어지는 하남위례길은 미사리 선사유적지와 억새밭, 광주향교 등으로 이어지는 역사생태탐방로이기도 하다. 

 

미사경정공원에서 한강을 따라 이어지는 하남위례길은 미사리 선사유적지와 억새밭, 광주향교 등으로 이어지는 역사생태탐방로이기도 하다. 사진=구완회 제공

 

#벌목 위기의 나무들이 모인 ‘나무고아원’

 

미사경정공원과 자전거길로 이어진 나무고아원은 벌목 위기의 나무들을 옮겨 심어 조성한 생태숲이다. 봄이면 꽃가루가 날려 알레르기를 일으키는 탓에 잦은 민원 대상이던 시가지 가로수 버짐나무(플라타너스)를 베어버리는 대신 이곳으로 옮겨 심은 것이 나무고아원의 시작이다. 

 

이후 한강변 도로 공사로 베어질 예정이던 소나무들, 도로 확장 공사 과정에서 상처를 입은 은행나무들뿐 아니라 수도권 각지에서 여러 사정으로 더 이상 머물 수 없어 이곳으로 이사 온 나무들이 지금의 숲을 이루었다. 하남시 나무고아원 홈페이지에 가면 기증 받은 나무의 사연을 자세히 볼 수 있다. 나무고아원에서 건강을 회복한 나무 중 일부는 다른 곳의 가로수나 공원수로 쓰이기도 한단다. 

 

나무고아원에서는 기증 받은 나무들을 활용해 유아숲체험원도 운영하고 있다. 사진=구완회 제공

 

나무고아원에서는 기증 받은 나무들을 활용해 유아숲체험원도 운영하고 있다. 나무 놀이터와 밧줄 놀이터, 나루터 등으로 이루어져 있는 ‘모험의 숲’, 미로 체험장, 소리 놀이터, 인디언 집 등으로 이루어진 ‘체험의 숲’, 숲속 교실과 창작 놀이터, 돌쌓기 체험장 등으로 구성된 ‘배움의 숲’ 등에서 다채로운 체험을 할 수 있다. 배움의 숲에서는 이곳에서 발굴된 원삼국 시대 주거지도 살펴볼 수 있다.

 

5세 이하의 아이와 함께하는 가족이라면 유아숲지도사가 진행하는 숲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달마다 다른 테마로 진행되는 체험 프로그램은 하남시 유아숲체험원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할 수 있다. 

 

<여행정보>


미사경정공원

△위치: 경기도 하남시 미사대로 505

△문의: 031-790-8883

△운영시간: 05:00~20:00(차량 출입은 06:00~20:00), 연중무휴

 

나무고아원

△위치: 경기도 하남시 미사동 608

△문의: 031-790-6252

△운영시간: 3~10월 09:00~18:00, 11~2월 09:00~17:00, 연중무휴

 

필자 구완회는 대학에서 역사학을 전공하고 ‘여성중앙’, ‘프라이데이’ 등에서 기자로 일했다. 랜덤하우스코리아 여행출판팀장으로 ‘세계를 간다’, ‘100배 즐기기’ 등의 여행 가이드북 시리즈를 총괄했다. 지금은 두 아이를 키우며 아이들에게 들려주고 싶은 역사와 여행 이야기를 쓰고 있다.​​​​​​​​​​​​​​​​​​​​​​​​​​​​​​​

구완회 여행작가 writer@bizhankook.com


[핫클릭]

· [아빠랑] 엄마아빠 어린이 때는 어땠을까, 서울생활사박물관으로 어린이날 나들이
· [아빠랑] 오백 년 아름드리 광릉숲에서 '초록빛' 산책, 포천 국립수목원
· [아빠랑] 겸재와 추사 노니던 곳에 현대미술 꽃피었네, 서촌 갤러리 산책
· [아빠랑] '님과 함께' 목포의 맛과 멋 즐기기, 남진야시장
· [아빠랑] 서울 한복판에 유럽식 성당이! 대한성공회 서울주교좌성당


<저작권자 ⓒ 비즈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