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전체메뉴
HOME > Target@Biz > 비즈

[단독] YG 블랙핑크 '리사', 장선윤 롯데 전무 살던 성북동 단독주택 매입

200평 단독주택 75억에 사들여…2022년 7월 계약 후 2023년 1월 30일 소유권 변경

2023.02.01(Wed) 13:14:15

[비즈한국] YG엔터테인먼트 4인조 걸그룹 블랙핑크의 리사(본명 마노반라리사)가 우리나라 전통 부촌인 성북동에 둥지를 틀었다. 리사가 매입한 집은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의 단독주택으로 고 신격호 전 롯데그룹 명예회장 손녀인 장선윤 롯데 뉴욕팰리스 전무 부부가 살다가 매각한 것으로 확인됐다.

 

YG엔터테인먼트 4인조 걸그룹 블랙핑크 멤버 리사가 성북동에 단독주택을 매입했다. 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부동산등기부에 따르면 블랙핑크 리사는 성북동에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의 단독주택(연면적 689.22㎡, 208.48평)을 75억 원에 매입했다. 이 단독주택은 2016년 4월에 지어졌으며 대지면적만 655㎡(198.13평)에 달한다. 2022년 공시지가는 42억 2000만 원이다.

 

리사는 이 단독주택을 2022년 7월 15일에 계약했고, 2023년 1월 30일 잔금을 치렀다. 이후 부동산등기부에 기재된 것으로 확인됐다. 

 

이 단독주택 토지는 장선윤 롯데 뉴욕팰리스 전무와 양성욱 씨 부부가 2014년 11월 20억 5100만 원에 공매로 매입했다. 이후 2016년 4월 단독주택을 새로 지어 7년간 거주한 것으로 알려졌다. 

 

블랙핑크의 리사가 장선윤 롯데 전무 부부에게서 매입한 성북동 단독주택. 사진=네이버지도 캡처

 

대한민국 대표 부촌으로 불리는 성북동 일대에는 신창재 교보생명 회장,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정지선 현대백화점 회장 등 재계 총수와 배우 배용준, 이승기 등이 거주하고 있다.

정동민 기자 workhard@bizhankook.com


[핫클릭]

· [콘텐츠 시장은 지금] 정보유출 논란에 오글거리기까지…틱톡, 10대들 떠나나
· 공정위 '외국인 총수 기준 마련'에 발등에 불 떨어진 기업 어디?
· "유지하자니 적자, 문닫자니 폐업비용이…" 목욕탕 업계 '진퇴양난' 속사정
· [지금 이 공시] 현대차, 역대급 실적과 배당 잔치에도 주가 서행하는 까닭
· [단독]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 건물 용도변경 허가 취소 2심 승소


<저작권자 ⓒ 비즈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