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전체메뉴
HOME > Target@Biz > 머니

2017년 동반대박 코스피·코스닥, 수익률 최고는 누구?

코스피는 외국인, 종목은 삼성바이오로직스…코스닥은 기관, 종목은 텔콘

2017.12.29(Fri) 12:05:57

​[비즈한국] 2017년 주식시장이 12월 28일 마감했다. 올해는 박스권에 갇혔던 코스피 시장은 활황을 맞고, 코스닥 시장은 상승이 두드러졌다. 유가증권시장에서는 외국인이 가장 높은 수익률을 냈고, 코스닥에서는 기관투자자가 수익률 선봉에 섰다.

 

지수 상승폭이 컸던 2017 증시가 마감했다. 12월 28일 오후 한국거래소 본사가 있는 부산국제금융센터에서 열린 2017년 증권·파생상품시장 폐장식에서 참석자들이 폐장을 알리는 버튼을 누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 코스피, 기관·​개인 선택한 삼성바이오로직스 수익률 40.88%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코스피 지수는 연초보다 21.76% 상승하며 8년 만에 최대 증가폭을 기록했다. 하지만 개인·외국인·​기관투자자 모두 지수 상승률보다 수익률이 낮았다. 가장 높은 수익률을 올린 외국인투자자는 12.91%를 거뒀고 기관은 11.27%, 개인은 8.94%의 수익률을 거두는 데 그쳤다.  

 

순매수액 기준으로 외인투자자가 매집한 상위 10개 종목은 KB금융, LG전자, LG화학, 삼성SDI, 포스코, 현대차, 현대중공업, 엔씨소프트, 하나금융지주, LG. 이 중 가장 높은 수익률을 올린 것은 LG로 38.92%을 기록했다. 현대중공업은 마이너스(-)36.45%로 가장 큰 손실을 냈다.

 

기관투자자가 매집한 상위 10개 종목은 넷마블게임즈, 네이버, LG전자, 카카오, 한미약품, 롯데쇼핑, 한국타이어, 삼성바이오로직스, 현대로보틱스, 삼성생명이다. 이 중 삼성바이오로직스가 40.88% 수익률을 올려 기관투자자 평균 수익률을 견인했고, 롯데쇼핑은 -​19.02% 수익률로 최하위를 기록했다.

 

개인은 삼성전자, SK하이닉스, LG디스플레이, 한국항공우주, 한국전력, 삼성바이오로직스, 아모레퍼시픽, 효성, 두산중공업, 한화테크윈 순으로 순매수액이 많았다. 그중에서는 삼성바이오로직스가 37.28%로 가장 수익률이 높았고, 두산중공업이 -​27.32%로 가장 낮았다.

 

# 코스닥, 기관이 가장 많이 벌어…최고 수익률은 텔콘 ​74.5%

 

코스닥시장은 전년 말보다 지수가 26.44% 상승했고, 시가총액이 282조 7000억 원으로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가장 높은 수익률을 거둔 기관투자자는 지수 상승률보다 높은 32.53%을 거뒀다. 개인은 24.55%, 외인은 15.31% 수익률을 올렸다.

 

기관투자자가 담은 순매수액 상위 10개 종목은 셀트리온, 파라다이스, 제이콘텐트리, 웹젠, 이오테크닉스, 메디포스트, 서울반도체, 엘앤에프, JYP엔터테인먼트, 동신쎄미캠이다. 10개 종목 중 7개 종목이 코스닥지수 상승률보다 높은 수익률을 냈다. 웹젠은 50.57%로 가장 수익률이 높았고, 제이콘텐트리는 16.17%로 가장 수익률이 낮았다.

 

개인은 셀트리온헬스케어, 티슈진, 펄어비스, 텔콘, 제일홀딩스, 서진시스템, 스튜디오드래곤, 뷰웍스, 모바일어플라이언스, 와이제이엠게임즈 순으로 순매수가 많았다. 개인이 매수한 10개 종목 중 7개 종목은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개인투자자 수익률이 가장 높은 종목은 순매수액 4위를 기록한 텔콘으로, 평균 8537원에 매수해 수익률 74.53%를 냈다. 반면 와이제이엠게임즈는 -​38.83%로 가장 낮은 수익률을 기록했다.  

 

외인은 셀트리온, 신라젠, CJ E&M, 휴젤, 서울반도체, 컴투스, 에스에프에이, 메디톡스, 테스, 고영 순으로 매수액이 컸다. 셀트리온은 45.23%로 최고 수익률을, 에스에프에이는 -​22.92%로 최하 수익률을 냈다.​

금재은 기자 silo123@bizhankook.com


[핫클릭]

· 10대 기업 사내유보금 515조 '일자리 창출'에 끌어올 수 있을까
· 재능공유 매칭 플랫폼, 수수료만 '공유' 분쟁은 나몰라라?
· 가상화폐 '크리스마스 급등락' 원인은 불안감?
· 사드 풀려도 유커는 안 온다? 중국인 단체관광의 불편한 진실
· [카드뉴스] 모르면 못 받는다! 2018 최저임금


<저작권자 ⓒ 비즈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